본문으로 바로가기

요즘 태연이의 일기에 나온 파니의 강이지 얘기가 고요하던 떡밥의 바다에
풍덩~!!!하고 파문을 주었는데요^^ 그래서 몇가지 찾아봤습니다!
이름하야....... < 애완파니! 누가 더 귀엽나....내기할래!!! >


※ 파니의 몽몽이 이야기(소소가백 81회)
전(고양이) 진짜 키웠어요.
저두 고양이를...엄마가, 고양이를 좋아하셔서 키웠는데
이름이..펜디!펜디^^(FENDI)
알고보니 제가 한 이주..한달동안 알러지랑 막 간지럽구 너무(독이)올랐는데
그것 때문에..고양이 알러지가 있더라구요.
(중략)
저 말티즈 키웠는데...이름이 캔디..
푸들도 키웠는데...팅커벨..


그러고보면 파니는 엄마가 만들어 준 추억이 참 많은 것 같아요.
티파니라는 예명도, 어릴때 발레를 했었다는 것도, 고양이를 키웠던 것도...
여간해서는 가족 얘기를 잘 하지 않는 파니가 그냥 무심코 툭, 던져놓은 엄마이야기.
근데 어머님...-_-...딸이름은 티파니, 고양이 이름은 펜디...명품 냄새가...ㅋㅋ
(왜 언니오빠는 샤넬과 아르마니가 아니냐며..^-^;;;;)
그나저나 고양이 알러지가 있다니...ㅠㅠ 갸르릉거리는 샴고양이같은 우리 묭이가....

HOT를 좋아했던 터라 이름이 캔디였을까요?
아니면 막내말대로 단거킬러라서 개이름도 달착지근한 캔디일까요.
소녀시대 1집에 있는 팅커벨이란 노래를 처음 받았을 때 울 묭이가 제일 좋아했을듯.
(그러고보니 이 노래가 티저에도 들어갔네요^^ 가장 처음 녹음한 곡이라며)


※ 강아지와 정이 든 파니.....(마비노기 메이킹 인터뷰)
강아지는 진짜 좋아하는데요.
(같이 촬영한)강아지가 너무 말을 안들어서 굉장히...미워하다가..
점점 정이 가서..

마비노기 MV를 찍으면서 큰 개를 만난 파니.
뮤비촬영용 개를 구한다는 공지문이 돌아다닐 때부터 어떤 영상이 나올까 관심이
급상승할 때였죠^-^ 메이킹에서 개가 말을 안듣는다며 온통 찡그리는 파니였지만
정작 뮤비에서는 개는 파니를 나몰라라 하고 파니는 모형개들 사이에서 촬영을...ㅋㅋ
그나저나 보통 말을 잘 안들어서 고생했다...라고 하는데 우리 파니는..ㅠㅠ
너무 순수한 나머지..ㅠㅠ 개를 [미워했다]라고 하는군요...아하하!!!!이런게묭이의매력;잇힝


※ 티파니가 생일 선물로 받고싶은 선물은? (연예가중계 8.2)
파니 : 멍멍이!
수영 : 멍멍이!..자알~들었습니다아~(소녀들 다 맞장구치며)
현무 : 꼭!가지시길 바랍니다~(사준단얘기는 없고)
파니 : (그와중에도 꿋꿋하게)이름도 지었어요!
현무 : 뭘루요?
파니 : 컵케잌이요...ㅋㅋ
현무 : 컵케잌이라는 강아지?...꼭 가지시길 바랍니다~~~
소녀들 : (박장대소)


엘레쎄 화보촬영현장을 찾아온 전현무 아나운서와의 인터뷰.
마침 티파니 생일이 다가오기 때문에 케잌을 준비한 현무아저씨. 
하지만 우리 겸손한 소시빠 파니는 자신의 생일보다 소녀시대 1주년을 먼저 챙기는데..
받고싶은 생일 선물이 있냐는 질문에 꺼리낌없이 몽몽이! 를 외치지만...
멤버들은 콧방귀도 안뀌고... 그렇지만 무시하는 상황속에서도 파니는 혼자 열심히
이름도 지었다며 끝까지 개의치않고 이름을 외칩니다.
아, 컵케잌이라고 이사람들아! 
과연 파니는, 티컵강아지같은 쪼매나고 귀여운 강아지를 구할 날이 오긴올까요?..>_<


※ 티파니는 돼지랑도 대화할 수 있어요;;;(땀)
* 돼지를 찾으러 간 동물병원에서

다 핑크인거 없어여?힝..
점박이 돼지밖에 없음에 급삐진 파니
oh~my god~~~~~(검은 점박이 꿀꿀이를 보고 급찡그리는 파니)

시끄러워!!!!!!!
꿀꿀이가 꽥꽥 소리를 지르자 시끄럽다고 소리치는 파니.

아 예쁘다~예뻐~너 예뻐~~
왠지..꿀꿀이를 달래는게 아니라 자기가 동화되어가는듯한 파니.

야!너땜에 다 망가지잖아!!!
자신들이 기껏 만든 세트를 꿀꿀이가 망가뜨리는게 못마땅했던 파니.
파니야..근데 니가 더 시끄러워...ㅠㅠ

돼진너무예뻐~
촬영이 성공적(?)으로 끝나자 만족한 파니.급기야 노래까지 부르고...^^;;;

묭이는, 참 단순해요^^; 돼지는 무서워하면서 돼지 만지기 전에 강아지도 슬쩍 만져보는 저 여유;
강아지는 잘도 키우면서 왜 꿀꿀이는...ㅠ_ㅠ
그러는 와중에도 목줄은 끝까지 분홍끈이어야한다며..^^;;;;;;;
하여간, 팩토리걸의 기상천외한 촬영이야기에서 나왔던 묭이와, 꿀꿀이의 이야기^-^*


※ 태연이의..티파니와 하얀손님(?)이야기


하얀 손님이라니.. 태연이는 제목도 잘짓네요^-^
파니는 -개를 좋아하지않는 소녀들-이 들을새라 혹은 다른 멤버들이 불쾌해할라
조심조심 키우고 있었나봐요;;;;소심한 미영이...ㅋㅋ
말티즈라니 예전에 키웠다는 캔디가 자꾸 생각이 났던걸까요? ^^
아니면 강인이네 공주를 보고 부러웠던걸까요. 애가 애를 키우다니..ㅠㅠ(눈물)
여튼 태연이가 좋아해줘서 다행이네요. 둘이, 아니지 아홉명이 열심히 잘 키우자!!^-^

참,파니의 하얀손님 이름은 [로미오]라네요^-^




하지만
우리에게는
파니가
몽몽이라는거
*^-^*


블로그 이미지
스펀지황

티파니가 좋아서 모인 사람들 팀티파니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matiffany 티파니웃는걸 2008.12.06 03:18

    우왕!! 이런 글이 바로 팀티파니의 지향점!! 읭?!! 이렇게 녀석이 했던 말들 행동들이 하나의 주제로 묶이는 거 정말 좋아요. ^^ 스펀지황님 특유의 유머센스가 가득한 글 정말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 펜디, 캔디, 팅커벨, 로미오까지! (이름은 역시 다 영어구만유~ ㅎㅎ) 우리 파니가 사랑주고 정주는 녀석들이 다 부럽네유유유유유 우리 파니, 하얀 손님 로미오 예쁘고 건강하게 잘 키워~ 우리 몽몽이 묭묭이!! 보고 싶구나 ㅠㅠㅠㅠ

  2. 자수성가파니 2008.12.06 05:08

    고양이만 알러지일수도 있는거군요
    거의 털알레르기가 많턴데..
    특정동물 알레르기가 올수도 있는거군요^^

    파니.. 강아지가 불면 날아갈까..다칠까..애지중지
    하는게 눈에 보이죠 ㅎㅎㅎ
    룸메커플 둘이서 얼마나 속닥속닥 대면서 키우고 있을까요
    아!! 그거 누가 사준거니 파니야???응???

    이참에 우리집 녀석도 로미오로 개명해 버리고 싶네요 ㅎㅎ
    하지만 이녀석은 여자라 로미오가 될수가 없네요
    파니야.. 언니가.. 동물에대해선 빠삭하니깐..
    물어보세용~~^^ 친절히 답해드립미영!! ㅋㅋㅋ

  3. Favicon of https://www.teamtiffany.net ELDO(엘도) 2008.12.06 16:09 신고

    강아지를 키운다는 소식을 듣고.. 이것저것 생각이 나긴 했는데...스펀지황님께서 역시 이렇게 멋지게 정리해서 올리주셨네요~ +_+

    파니에게 동물이란.. 동물이 아니라... 친구인 것 같아요^^
    순수한 마음이 느껴지네요~ㅎㅎㅎ
    (귀뚜라미...등등 파니는 곤충은 몰라요.. 그냥 벌레일뿐... 파니에게 벌레는 동물이 아니죠.ㅋㅋㅋ)

    참.. 궁금한게.. 파니의 강아지 로미오는...
    한국어와 영어를 알아들 수 있는 2개언어 청취동물이 아닐지...ㅎㅎ
    파니가 우리 소원들에게 로미오를 소개시켜주기를... 궁금해요~^^


    강아지가 강아지를 키우는 건... 당연한 일 같기도 하고...
    갑자기...인터뷰 중에 태연이가 티파니 턱을 간지럽히는 장면이 생각나는 건...
    태연이는 숙소에서 강아지 2마리를 키우는 건가? ㅎㅎㅎ

  4. 신마 2008.12.07 01:02

    파니의 동물에 대한 격한 애정!!! 파니 너무 귀엽네요~
    그건 그렇고... 팬디 어디서 많이 들어봤다했는데... 명품이름?? ㄷㄷ
    컵케잌에서~ '로미오'로 강아지 이름이 바뀌었는지는 의문이지만~~
    수컷인것은 확실하군요! 파니야~~ 강아지 소중하게 잘 키워~~
    '로미오'는 좋겠군요~ 파니의 애정을 무한히 받고 쑥쑥 잘 클것에요~

  5. 너무순수해 2010.01.31 17:53

    사랑스럽다